한국전통음악 1 페이지 > Little Korea

K-TRADITIONAL MUSIC

5,000 Years of Korean Soul

  • 1592.5.29
    추천음악
    5.29일 거북선 첫 출전

    거북선은 조선 시대의 군함으로 판옥선을 기본으로 하여 판옥선의 갑판 위 외형 전체에 뚜껑을 씌운 뒤 나무판으로 덮은 배다.
  • 2921.5.29
    추천음악
    국악에서 구음이란 입으로 피리·젓대(대금)·장구 등의 특징적인 음색을 본떠 그 소리를 흉내내어 연주하는 것이다.

    구음살풀이의 경우에는 피리나 젓대의 음색을 따르지만 일정하지 않고, 때로는 노래말을 얹어 부르기도 한다.

    장단은 시나위의 경우와 같이 주로 살풀이장단과 덩더꿍이(자진모리)장단으로 되어 있으며, 때로는 다른 장단이 쓰이는 경우도 있다.

    연주형태는 장구 반주에 맞추어 독창으로 부르는 경우도 있지만 대개는 시나위합주에 맞추어 함께 부른다.

    그리고 이 음은 살풀이춤이나 기타 시나위 반주에 맞추어 춤을 추는 무용반주에도 자주 쓰인다.

    따라서 이 음악의 명칭은 구음시나위라고 해야 옳지만, 음악의 짜임새가 보통 살풀이장단으로 되어 있어 일반적으로 구음살풀이라고 부른다.

    또한, 이 구음은 어느 경우든 목소리로 표현되기 때문에 음악적으로 상당한 수준에 이른 남도 명창이어야 할 수 있는데, 대개 판소리 명창들이 잘한다.
  • 2021.5.30
    추천음악
    작곡 ㅣ 이아로
    작사 ㅣ 이아로
    편곡 ㅣ 장우균
    노래 ㅣ 김태린
  • 2021.6.1
    추천음악
    대금 이삼스님, 거문고 이오규, 해금 윤문숙, 장구 사재성
  • 2021.6.2
    추천음악
    작곡: 이날치
    작사: 작자미상
    편곡: 이날치
    보컬: 권송희, 박수범, 신유진, 안이호, 이나래
    베이스/키보드: 장영규, 정중엽
    드럼: 이철희
  • 2021.6.4
    추천무용
    밝은 딜빛과 맑은 바람을 닮은 창아한 여인의 자태를 춤사위에 담아낸 작품으호 송범류 산조춤을 정재만이 '청풍명월'이라는 제목으로 재구성한 창작무용이다.
  • 2021.6.5
    추천음악
    적벽대전에서 패하여 죽은 조조의 군사들이 원조(怨鳥)라는 새가 되어 자신들을 죽음으로 몰아넣은 조조를 원망하는 내용의 소리 대목.

    <새타령>은 적벽가의 대표적인 눈대목으로, 중모리장단으로 불린다.

    음악적으로 잘 짜여 있으며 새소리를 모사하는 장면도 포함되어 있기 때문에, 이를 제대로 표현하기 위해서는 명창의 상당한 기량이 요구된다.

    <새타령>은 각종 새의 열거·나열을 통해 군사들의 애환을 비감하게 드러냄으로써, 원작 『삼국지연의(三國志演義)』와 구별되는 판소리 적벽가의 독자적 주제 의식을 구현하는 데 일조하고 있다.
  • 2021.6.6
    추천음악
    밴드 이날치 - '힙스터'에게 소문난 판소리 밴드, 5명의 소리꾼 권송희, 박수범, 신유진, 안이호, 이나래가 보컬로 나섰다.

    민요 록 밴드 ‘씽씽’에서 활동했던 장영규 음악감독과 이철희가 베이스와 드럼을, 지난해 해체한 ‘장기하와 얼굴들’ 출신 정중엽이 또 하나의 베이스를 맡아 국악과 만난 독특한 ‘그루브’를 만들어낸다.
  • 2019.6.7
    발매일
    제 17회 한국대중음악상 '최우수 록 음반', '최우수 록 노래' 수상곡이다.

    잠비나이는 한국 전통음악을 전공한 이일우, 김보미, 심은용을 중심으로 2009년 결성했다.

    2017년 라이브 세션으로 활동 중이던 베이시스트 유병구와 '델리 스파이스' 출신 드러머 최재혁이 정식 멤버로 합류해 5인 편성을 확정했다.
  • 2021.6.9
    추천음악
    심청가는 ‘효’를 주제로 한 판소리이다.

    심청이가 눈 먼 부친의 눈을 뜨게 하기위해 공양미 삼백석에 몸을 팔아 임당수에 빠지는 장면은 심청가 중에 가장 대표되는 대목 중 하나이다.

    심청이를 제물로 받치기 위해 고사를 지내는 장면과 죽음을 앞두고도 부친을 생각하는 심청의 마음, 그리고 고요해지는 바다 장면까지 중중모리-휘모리-진양 장단이 더해져 긴장감과 고요함이 잘 전달되는 대목이다.
  • 2021.6.10
    추천음악
    작곡 ㅣ 염경아
    작사 ㅣ 채정미
    편곡 ㅣ 김창환
    노래 ㅣ 최소윤
  • 2021.6.11
    추천음악
    정읍문화원수제천연주단 4회정기공연 실황
  • 2021.6.12
    추천음악
    밴드 이날치 - '힙스터'에게 소문난 판소리 밴드, 5명의 소리꾼 권송희, 박수범, 신유진, 안이호, 이나래가 보컬로 나섰다,

    민요 록 밴드 ‘씽씽’에서 활동했던 장영규 음악감독과 이철희가 베이스와 드럼을, 지난해 해체한 ‘장기하와 얼굴들’ 출신 정중엽이 또 하나의 베이스를 맡아 국악과 만난 독특한 ‘그루브’를 만들어낸다.
  • 2021.6.14
    추천무용
    황진이의 시조 상사몽을 현대적 감각으로 풀어낸다.